국제적인

스타일

베네수엘라에서 태어나고 자란 Carolina Herrera는 어린 시절부터 자연스럽게 국제적인 문화와 패션을 접할 수 있었습니다. 13세에 Carolina는 할머니와 같이 파리에서 열린 Cristobal Balenciaga 오뜨 꾸뛰르 쇼를 구경했습니다. Carolina는 "저는 아름다운 것을 보는 게 익숙했어요."라고 말했습니다.

스타일

의 여왕

비길 데 없는 우아함과 시간을 초월하는 스타일로 유명한 Carolina Herrera는 1980년대 베스트 드레서로 명성을 떨쳤습니다. Carolina는 진정한 스타일의 여왕이자 예술가들의 뮤즈로서 팝아트의 아이콘 앤디 워홀에게 영감을 주었고 세계 유수의 포토그래퍼들의 피사체가 되기도 했습니다.

패션계

데뷔

Carolina Herrera는 전설적인 보그 편집장 Diana Vreeland의 격려를 받으며 1981년 뉴욕에서 처음으로 캡슐쇼를 열었습니다. 이 최초의 런웨이 쇼는 뉴욕시에 있는 주요 건물이자 기관인 메트로폴리탄 클럽에서 열렸습니다. 이 컬렉션은 비평가들의 찬사를 받으며 상업적으로 큰 성공을 거둡니다. 이렇게 해서 Carolina Herrera의 패션 하우스가 탄생한 것입니다.

어머니와 딸

국제적으로 유명한 패션 디자이너이자 네 딸들의 어머니인 Carolina Herrera는 가정의 대모라 할 수 있습니다. Carolina는 자긍심을 갖고 가정을 이끌어 나가면서 한 세대에서 다음 세대로 이어지는 역사와 유산을 만들어 가고 있습니다.

Carolina Herrera

de Báez.

가족이 운영하는 회사에서 모녀는 서로 긴밀히 협력하면서 일합니다. Carolina Herrera de Báez는 1997년 Herrera의 House of Fragrances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서 가업에 첫 발을 담갔습니다. 오늘날 그녀는 CH Carolina Herrera 라이프스타일 컬렉션의 이미지이자 어머니의 자문 역할을 맡기도 합니다.

재능에의

헌사

Carolina Herrera는 그녀가 패션계에서 달성한 성과에 대해 여러 차례 인정을 받아왔습니다. 가장 최근에는 2012년 Style Awards의 올해의 디자이너로 선정되었고 Fashion Group International의 슈퍼스타 상을 수상했으며 스페인의 파인 아트 분야 Gold Medal for Merit를 수상하며 국제적으로도 인정을 받았습니다.

Carolina Herrera는 탁월한 디자이너로서 큰 성공을 거두었을 뿐만 아니라 전 세계에서 자선 활동을 실천하는 데에도 앞장서 왔습니다. Carolina는 미국 암협회와 영양 실조 퇴치를 위한 정부 간 조직의 친선 대사로 활동하고 있습니다.